검색
HOME > 알림마당 > 교육청 소식
교육청 소식
[전북] 전북교육청, 외국어교육지원센터 설립한다
2019-01-09
39
첨부파일 :

영어와 중국어 등을 교육하는 대규모 외국어교육지원센터가 익산에 들어선다.

 

전북도교육청(김승환 교육감)은 옛 이리남중 유휴교사를 활용해 외국어교육지원센터를 설립하고 학생 및 지역 주민에게 다양한 외국어프로그램 교육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.

 

외국어교육지원센터는 총 사업비 60억원(자체예산 45억원, 익산시청 15억원)으로 부지 18800에 건물 약 3200규모로 지상 3층 건물에 23.5개 교실과 급식실이 들어선다. 올 해 3월 설계 마무리와 함께 착공을 시작해 20203월 개원예정이다.

 

외국어교육지원센터는 글로벌 인재육성을 위한 체계적·전문적인 외국어교육을 실시할 수 있는 시설에 외국문화이해 및 소통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취업과 공동체 삶을 지원하는 방향으로 건립될 계획이다.

익산지역 초··고교생은 물론 교사와 학부모 및 시민 모두가 이용할 수 있으며 최대수용인원은 1100명이다.

 

주요 프로그램은 체험중심 몰입형 영어교육, 중국어·독일어·베트남어 등 초급반부터 실력반까지 다양한 수준별 외국어교육, 시민 외국어교육, 세계문화유산체험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.

 

도교육청 관계자는상황·체험 중심의 언어교육을 통해 외국어에 대한 학생들의 흥미와 자신감, 소통능력을 향상시키고 실생활 외국어 능력을 키우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.